방학동 우리들의 놀이터 대기열 제작

자주 가는 방학동 우리들의 놀이터의 카드 대기열을 흑백 네모칸으로만 만들어둔게 별로 마음에 안 들어서 새로 만들어서 붙이기로 했다.

각종 구글링으로 이미지와 폰트 등을 찾아 게임에 특화된 이미지를 제작했다.

리플렉 비트. 라임라이트 기준으로 만들어뒀는데 생각해보니 곧 콜레트가 발매된다…

유비트는 플레이하는 도중 하나씩 붙였더니 간격이 맞지 않는 대참사가 벌어졌다.

그나마 멀쩡한 사운드볼텍스.

테크니카는 카드 놓을 공간이 좁아 세개만 만들었는데 나중에 4가 발매되면 어떻게 하지…

 

전체적으로 크기가 좀 작은것 빼곤 마음에 든다.


2012-12-09 추가.

콜레트가 출시된 기념으로 리플렉 비트만 대기열을 다시 붙이기로 했다.

특정 게임의 자재를 커팅 받침대로 쓰는 것이 좀 안타깝다…

붙이고 사진을 찍고 나서야 파란색과 노란색의 순서가 바뀌어있다는 것을 깨달아서 다시 붙이느라 고생 좀 했다. 전보다는 크기가 커져서 예쁜 것 같다.

오락실 아주머니께서 수고했다며 포스터를 주셨다. 감사합니다!